• 한겨레21 ·
  • 씨네21 ·
  • 이코노미인사이트 ·
  • 하니누리

[눈] 전교조, 제자리로

제1329호
등록 : 2020-09-04 10:16 수정 : 2020-09-04 11:11

크게 작게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권정오 위원장(앞줄 왼쪽)과 정성홍 사무처장이 9월3일 서울 서초동 대법원 앞에서 전원합의체 선고에 대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서로를 축하하며 끌어안고 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이날 전교조가 고용노동부를 상대로 낸 법외노조 통보처분 취소소송 상고심에서, 원고(전교조) 패소로 판결한 원심을 깨고 원고 승소 취지로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2013년 박근혜 정부 때 해직교사 가입을 이유로 법외노조 처분을 받은 전교조가 7년 만에 합법노조 지위를 회복할 길이 열렸다.

사진·글 김진수 기자 jsk@hani.co.kr
<한겨레21>과 함께해주세요
<한겨레21>은 후원자와 구독자 여러분의 힘으로 제작됩니다. 광고 수입이 급감하면서 저널리즘은 위기를 맞고 있습니다. 독립적인 재정만이 우리 사회의 민낯을 드러내고 더 나은 사회를 제안하는 심층 보도를 이끕니다. <한겨레21>의 가치와 미래에 투자할 후원자를 기다립니다.
문의
한겨레21 출판마케팅부 (02-710-0543)
후원
https://cnspay.hani.co.kr/h21/support.hani
구독 신청
http://bit.ly/1HZ0DmD 전화신청(월납 가능) 1566-9595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