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겨레21 ·
  • 씨네21 ·
  • 이코노미인사이트 ·
  • 하니누리
출판

<진주> 외 신간안내

<똥에 대해 이야기해봅시다, 진지하게> <자살하려는 마음> <짓기와 거주하기>

제1295호
등록 : 2020-01-09 11:14 수정 : 2020-01-09 11:25

크게 작게

진주

장혜령 지음, 문학동네 펴냄, 1만5천원

2017년 문학동네신인상으로 등단한 시인 장혜령의 첫 소설. 이름 없는 민주화운동가였던 아버지의 흔적을 찾아가는 딸의 이야기다. 작가의 자전적 이야기를 바탕으로 1970~90년대 학생운동과 노동운동에 관한 자료, 뉴스 보도 등 기록물을 재구성했다.

똥에 대해 이야기해봅시다, 진지하게


로즈 조지 지음, 하인해 옮김, 카라칼 펴냄, 1만6800원

하루에도 여러 번 들르지만, 프랑스인은 ‘영국인의 장소’라고 하고, 영어로 WC(Water Closet)로 불리며 한국인은 ‘화장’하러 가는 곳, 화장실. 저자는 똥 이야기를 하지 않고 인류사를 거론하지 않을 수 없다며 분변과 관련한 위생·환경 문제를 다각적으로 이야기한다.

자살하려는 마음

에드윈 슈나이드먼 지음, 서청희·안병은 옮김, 한울아카데미 펴냄, 3만3천원

인간은 왜 자살하는가? 자살하는 사람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자살 욕구를 가진 사람들에 대한 심리치료는 다른 심리치료와 어떤 차별성을 가져야 하는가? ‘현대 자살학의 아버지’라는 미국 심리학자가 구체적인 사례 분석으로 해답을 제시한다.

짓기와 거주하기

리처드 세넷 지음, 김병화 옮김, 김영사 펴냄, 2만2천원

어디에서 어떻게 사는 게 행복할까. 아파트 단지라는 유례없는 자족적 형태의 주거가 당연하게 받아들여지는 한국 사회를 보며 리처드 세넷은 묻는다. 세상에 공짜는 없다. 세넷은 사용자 친화적 환경에 사는 거주민들이 어떤 대가를 치러야 하는지 담담하게 들려준다.


<한겨레21>과 함께해주세요
<한겨레21>은 후원자와 구독자 여러분의 힘으로 제작됩니다. 광고 수입이 급감하면서 저널리즘은 위기를 맞고 있습니다. 독립적인 재정만이 우리 사회의 민낯을 드러내고 더 나은 사회를 제안하는 심층 보도를 이끕니다. <한겨레21>의 가치와 미래에 투자할 후원자를 기다립니다.
문의
한겨레21 출판마케팅부 (02-710-0543)
후원
https://cnspay.hani.co.kr/h21/support.hani
구독 신청
http://bit.ly/1HZ0DmD 전화신청(월납 가능) 1566-9595
맨위로